본문 바로가기

알아두면 유용한 건강 상식/몸만큼 중요한 마음건강3

요즘에 짜증이나 불안감이 많아졌다면... 요즘에 안타깝게도 여러 귀한 생명이 스스로 목숨을 끊는 일들이 많아 지고 있습니다.기분이 우울하거나 초조함,불안함을 느끼고, 우울한 기분이 드는 등 심적인 부진은 처음은 사소한 것이라도, 방치하면 「우울증」등, 마음의 병으로 진행되 버릴 수 있습니다.이번 기회에 나를 돌아보며 정신을 안정시키는 방법에 대해 알아봅시다. 근본적인 원인과 정확히 마주한다"짜증, 불안, 우울 등 표현은 여러 가지가 있지만, 그들 모두 불안정한 정신 상태를 여러가지 방식으로 표현 하고 있는 것입니다."이러한 정신적인 아픔이 나와 있을 때에는 반드시 어딘가에 원인이 있습니다. 아침에 출근할때 사람과 어깨가 조금 부딪힌 것만으로 짜증이 났다면 왜 그것만으로 짜증이 났는지 생각해 봅시다.그러면 맡은 일이 끝날 것 같지 않아 초조하다거.. 2020. 7. 23.
봄에는 "우울증"에 걸리기 쉽다!?(feat.코로나19) 요즘 부쩍 날씨가 따뜻해지면서 벚꽃도 대부분 만개하고 봄 다운 햇살이 우리를 맞이하는 것을 보면 봄의 절정이 스쳐지나가는 듯 합니다.코로나 여파로 모두들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하고 계시겠지만, 원래 우리가 기억하는 4월은 새로운 만남이 많아서 두근두근, 설레는 마음으로 가슴이 부풀어오르는 계절입니다.한편, 새로운 환경에 대한 불안이나 긴장으로 스트레스를 느끼기 쉬운 계절이기도 합니다.그런 것이 스트레스가 되어 우울증에 걸리는 사람도 적지 않습니다.그래서 이번에는 이러한 봄 우울증의 예방을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우울증이란"우울하다" "기분이 침울하다" 등으로 표현되는 증상이 강하게 나타나는 상태입니다.이러한 증상에 가세해 의욕이나 행동의 저하, 잠에 들지 못한다, 피로를 자주 느낀다는 등의 증상이 계속 되.. 2020. 4. 8.
코로나19, 우울감에 맞서자! 들어가며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외부와 단절된 채 생활하는 사람들이 늘어남에 따라 '코로나 우울증'을 호소하는 사람도 늘고 있습니다. 이러한 우울증세의 전형적인 사례로 과도한 불안감, 수면 장애, 무기력증 등이 있는데요. 집 밖으로 나가지 못해 답답하고 무기력해지는 '코로나 우울증'. 어떻게 극복할 수 있을까요? 스트레스는 나도 모르게 축적된다. 사람은 예상치 못한 낯선 환경이나 급격한 주위의 변화 등, 긴장 상태가 계속되는 환경에 몸을 두면 서서히 스트레스가 축적되어 갑니다. 또, 지속적이고 심리적 부하가 높은 환경에서는, 소위 멘탈이 붕괴되는 상태가 일어나기 쉬워집니다. 이런 때에 설상가상으로 본인이 스트레스받는 일을 끌어안고 있게 되면 극심한 우울증으로 번지는 케이스도 종종 있습니다. 이외에.. 2020. 3. 28.